check 3d gpu
바로가기
왼쪽 메뉴로 이동
본문으로 이동

도내 기업, 하노이 방콕 파견 상담 551만달러 계약 성사

2017년 12월 18일 19:43 (월)
경기도는 지난 11~16일 베트남 하노이, 태국 방콕 등 아세안 주요 도시에 FTA활용 통상촉진단을 파견해 총 138건 1425만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과 99건 551만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달성했다고 18일 밝혔다.

이번 통촉단에는 ㈜미리코, ㈜리츠엔, ㈜하이브시스템 등 우수한 제품을 보유한 도내 기업 10개 업체가 참가했다.

도는 원활한 수출상담을 돕기 위해 바이어 1대 1 상담 주선, 현지 시장조사와 통역지원, 상담장 임차료 지원 등을 지원했다.

그 결과 베트남 하노이에서 71건 726만달러의 수출상담 실적과 52건 313만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기록했다.

또 태국 방콕에서는 67건 699만달러의 수출상담 실적과 47건 238만달러의 계약추진 성과를 올렸다.

성남 ㈜세림향료는 베트남 젤리회사에 향료를 납품하는 TCT Chem사와 현장에서 10만달러의 수입 MOU를 체결했다.

승진산업㈜은 하노이에서 12개사, 방콕에서 5개사 등 17개사 바이어와 미팅을 가져 하노이 EECOM사로부터 40만달러 상당의 수출 상담을 이끌어냈다.

송용욱 도 국제통상과장은 "경기도에서 수출다변화의 일환으로 진행된 이번 FTA활용 아세안 통상촉진단이 성과 있게 마무리됐다"며 "앞으로도 경기도는 아세안 등 신흥시장을 중심으로 도내 중소기업의 해외시장 진출 확대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"이라고 말했다.


/최현호 기자 vadasz@incheonilbo.com

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. 닫기